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포항상공회의소

업계동향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현대제철, 초저온 철근 인장시험 설비 국내 최초로 도입
작성자 송경수 작성일 2022.04.19

 

현대제철은 액화천연가스(LNG) 저장탱크 건설에 필요한 초저온 철근 인장시험 설비를 국내 최초로 제작해 인천공장에 도입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광양 LNG터미널과 당진 제5 LNG기지의 탱크 건설용 초저온 철근 물량을 수주한 이후 1년 만에 이에 특화된 시험설비를 도입한 것이다.

현대제철이 2019년 개발한 초저온 철근은 영하 170도의 초저온 환경에서도 강도 및 연성 확보가 가능한 초고성능 고부가가치 강재로, 극저온 환경으로 유지되는 육상 LNG 저장탱크에 적용된다.

초저온 철근은 특화된 물성 평가를 해야 하나 국내에는 지금까지 적합한 시험설비가 없어 해외기관에 의뢰하는 방식으로 시험을 진행해왔다.

현대제철은 이번에 도입한 초저온 인장시험 특화설비를 활용해 시험 결과의 정확성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시험 비용을 절감하고, 시험 소요 기간을 일주일 이내로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이를 기반으로 국내외 LNG 저장탱크 시장 공략을 한층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현대제철은 지난달 초저온 철근 인장시험 조건 및 작업 표준을 수립했으며, 향후 시험원 교육 등의 과정을 거쳐 최종 초저온 철근 시험 공인인증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최근 탄소중립의 일환으로 각국이 천연가스의 사용을 늘리면서 LNG 운반 및 저장시설도 확대되는 추세"라며 "초저온 소재 역시 급격한 수요 증가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어 "초고성능 강재에 대한 기술력을 앞세워 친환경 LNG 강재 시장을 지속해서 공략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이전글, 다음글
DGB금융, 스타트업 육성프로그램 ‘피움랩 4기’ 출범
현대제철, 초저온 철근 인장시험 설비 국내 최초로 도입
포항제철소, 주말 재능봉사 '물살' ...봄바람 타고 온 나눔의 손길

포항상공회의소

(우)37783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포스코대로 333 (상도동)

Copyright (c) 2017 pohangcci, All Right Reserved.